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9-15 11:09

  • 뉴스 > 문화예술뉴스

한국의서원 통합보존관리단 이배용 이사장, 소수서원 방문

영주시.유림관계자들과 서원 보존관리 방안 협의

기사입력 2019-08-21 10:1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영주시는 지난 19일 한국의 서원 통합보존관리단 이배용 이사장이 세계유산 소수서원을 방문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장욱현 영주시장을 비롯한 소수서원 유림관계자들은 이배용 이사장을 맞이하는 간담회를 개최해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소수서원의 보존 및 관리에 관한 의견을 나눴다.

 

이배용 이사장 소수서원 방문

 

한국의 서원 통합보존관리단 이사장과 관련전문가 교수 등은 지난 85일부터 올해 710일에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전국의 9개 서원(영주 소수서원, 안동 도산서원, 병산서원, 경주 옥산서원, 달성 도동서원, 함양 남계서원, 정읍 무성서원, 장성 필암서원, 논산 돈암서원)을 차례대로 방문해 향후 보존 및 홍보 계획에 대하여 시·군청 관계자 및 서원 유림들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배용 이사장과 영주시, 유림관계자들과의 간담회

 

이번 간담회는 서원 등재와 관련한 전문가들도 같이 동행해 앞으로의 보존과 관리에 대하여 함께 논의하는 자리가 되어 차후 체계적인 서원의 보존관리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이번 소수서원 간담회에서는 9월 중에 개최될 통합등재선포식 및 향후 소수서원의 체계적인 보존관리에 대해 통합보존관리단과 전문가, 영주시장과 서원 관련 유림들이 참석하여 심도있는 논의를 가졌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향후 9개 서원이 연계하여 서원의 통합적인 홍보 및 관리를 통해 소수서원을 세계인이 찾을 수 있는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뉴스피스 (p66@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