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0-21 16:38

  • 뉴스 > 경북뉴스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자에게 치료비 지원합니다

1인당 치료비 100만원, 사망위로금 500만원 지원

기사입력 2019-08-29 10:4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상북도는 추석 벌초, 성묘철, 가을 수확기를 맞아 농사일과 산림 내 야외활동이 늘어나면서 뱀, , 멧돼지 등 야생동물로 피해를 입은 도민에게 치료비 최대 100만원, 사망시 500만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자는 사고 발생일 기준 경북도내에 주소를 두고 있는 누구라도 도내에서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입은 경우 신청 가능하다.

 

피해자는 병원 치료를 모두 마친 후 시군 야생동물담당부서 또는 읍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20167월부터 전국 최초로 경상북도에서 시행하고 있는 제도로 농업임업 등 생산활동이나 일상생활 중에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서 야생동물로부터 피해를 입은 경우에 적용된다.

 

수렵 등 야생동물 포획허가를 받아 야생동물 포획활동 중 피해를 입은 경우, 로드킬 사고 등 야생동물에 의한 직접적인 신체상의 피해가 아닌 경우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뉴스피스 (p66@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