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9-15 11:09

  • 뉴스 > 영주뉴스

영주시, 8530억원 추경예산안 의회 제출

1회 추경예산 8015억원보다 515억원이 늘어

기사입력 2019-08-30 09:5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북 영주시는 8530억원 규모의 2019년 제2회 추경예산()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2회 추경 예산안은 1회 추경예산 8015억원보다 515억원이 늘어난 규모로 일반회계는 472억원이 늘어난 7688억원 공기업특별회계는 57억원이 증액된 602억원 기타특별회계는 14억원이 줄어든 240억원 규모이다.

 

주요사업으로는 소수서원과 부석사 세계유산 등재와 연계한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해 한국문화테마파크 지하주차장편의시설 조성사업비 49억원, 부석사 관광지 조성 편입부지 매입비 57억원, 부석사, 소수서원 세계유산 등재관련 관광활성화 용역비 1억원, 소수서원 및 부석사 세계유산 이정표 제작비 2억원 등을 반영했다.

 

첨단베어링 산업단지 조성 등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규모 사업 추진을 대비하는 재정안정화 기금 130억원, 신영주 번개시장 주차장 조성사업비 10억원, 산업단지 기반시설 공업용수 시설 확충에 10억원, 지역사랑 상품권 발행지원 사업비 8천만원을 편성했다.

 

또한 아동친화도시 영주에 걸맞은 여성·아동의 돌봄과 안전 구현을 위한 사업비로 가족센터 건립부지 매입비 30억원, 향후 아동가족 활동공간 조성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비 7천만원을 편성하고, 가정양육수당 지원비 24천만원을 증액 편성했다.

 

시민이 마음 편히 살 수 있는 깨끗한 생활환경 조성사업으로는 영주시 노후상수도 정비 사업비 54억원을 국비 보조사업으로 확보하였고, 운행경유차 배출 저감사업비 8억원 증액 편성 및 건설기계 엔진 교체비 33천만원을 편성함으로써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다양한 투자도 확대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추경예산()은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수서원, 부석사 세계유산 등재에 따른 우리 시 문화관광산업의 직접적인 성장 동력 개발,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도시 영주 등에 주안점을 두고 편성했고 의결 후 적극적인 재정집행을 통해 더 큰 영주 발전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주시 2019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시의회 심의를 거쳐 오는 910일 최종 확정된다.

 

영주인터넷뉴스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