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4 14:54

  • 뉴스 > 영주뉴스

[속보]영주시, ‘코로나19’ 두번째 확진자 발생

모임과 행사 자제 및 개인위생 수칙의 철저한 준수 당부

기사입력 2020-02-24 10:1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영주시는 지난 24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영주시는 지난 22일 이스라엘 해와 성지순례를 다녀온 지역주민 1명이 처음으로 확진 판정을 받은데 이어 이번에 두 번째 확진판정을 받은 A씨는 대구거주 20대 남자 대학생으로 지난 21일 오후 대구에서 출발 오후 9시경 영주 가흥동 소재 부모 거주 자택에 도착한 이후 24일 현재까지 부모 자택에 머무르고 있다.

 

A씨는 22일 발열 등 이상 증세가 있어 영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실시했고, 24일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영주시는 경상북도 역학조사관과 A씨의 이동동선과 접촉자를 확보하여 생활수칙을 안내하고 자가격리 조치했다. 
 

전강원 영주시 부시장은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나 무엇보다 시민들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여럿이 모이는 모임이나 행사를 자제해주시고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현재 영주시는 지난 22일 최초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읍면동 자체 방역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있으며, 영주종합터미널, 영주역 등 통행이 많은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방역활동 실시, 관내 어린이집 휴원 실시 등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하여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영주인터넷뉴스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