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3-30 10:23

  • 뉴스 > 영주뉴스

영주적십자병원, 의료용 마스크 5,040개 기부

영주시재난대책본부에 전달

기사입력 2020-03-20 10:2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감염병 전담기관인 영주적십자 병원은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영주시재난대책본부에 의료용 마스크 5,040개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영주시는 이번에 기부된 마스크를 주민 건강을 최일선에서 책임지고 있는 관내 의료기관 119개소(응급의료시설 2, 병원급 10, 의원급 50, 치과의원 28, 한의원 29)에 마스크 5,040개를 배부했다.

 

현재까지 영주시는 병·의원 119개소에 대해 8차례에 걸쳐 21,500개의 공적 의료용 마스크를 공급해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김인석 영주시 보건소장은 “‘코로나19’ 확산과 예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 “사회적 거리두기, 흐르는 물에 비누로 손을 꼼꼼히 씻기, 기침이나 재채기할 때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하기, 씻지 않는 손으로 눈··입을 만지지 말고, 의료기관 방문 시 또는 외출 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람 많은 곳에 방문을 자제하여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영주인터넷뉴스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