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4-03 18:01

  • 뉴스 > 경북뉴스

경북도청 직원들 요일별로 외부 식당 이용한다

도청 구내식당 칸막이 설치로 코로나 예방

기사입력 2020-03-23 16:1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상북도가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23일부터 주3일 실국별로 외부식당 이용하기 운동에 나선다.


그간 한국외식업중앙회 경상북도지회가 지역 음식업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도청을 비롯해 공공기관에 구내식당 휴무제 시행 등을 요청해 왔다. 이에 도는 구내식당에 외부인들의 출입을 차단하고, 외부식당 이용 요일제 시행으로 지역 상권 활성화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한편 도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을 실천한다. 구내식당 실·국별로 이용시간을 조정하고 구내식당에 투명 칸막이를 설치했다. 많은 인원이 몰리는 점심시간에 밀접 접촉으로 인한 감염병 전파를 최소화하고 자칫 발생할 수 있는 행정업무 공백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조치이다.

 

김병삼 경북도 자치행정국장은 직원들의 불편과 경제적 부담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침체된 지역 상권으로 가슴 태우는 상인들의 아픔을 외면할 수 없어 코로나19 함께 극복하기 운동차원에서 시행한다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공직사회부터 솔선수범해 사회적 거두리기 운동을 실천해 지역사회에 감염병 확산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주인터넷뉴스 (iybc365news@naver.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