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07 16:36

  • 뉴스 > 영주뉴스

마이크로바이옴, 영주시 농축산과 손잡다!

기사입력 2020-06-19 16:4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시는 19일 영주문화예술회관 까치홀에서 영주시 농축산 분야 활용을 위한 제8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을 개최했다.

 

 

마이크로바이옴이란 인체에 서식하는 미생물(microbe)과 생태계(biome)를 합친 말로서 우리 몸에 사는 미생물과 유전정보를 뜻하며, 체중의 1~3%에 불과하지만 약물대사 조절, 면역작용 등 인체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어 현재 건강기능식품 제조에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다.

 

 

이날 행사는 마이크로바이옴 관계자 150여명과 영주시 농축산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농축산업의 과학기술융합 발전 전망(엄길청 박사/글로벌경영평론가) 농축산 마이크로바이옴의 산업화 적용 방안(윤복근 교수/광운대 바이오의료경영학과) 경제동물분야 마이크로바이옴 연구 동향(김명후 교수/부산대 동물생명자원과학과) 식물 마이크로바이옴의 연구현황과 농업적 이용(원항연 박사/국립농업과학원) 마이크로바이옴 농축산 응용방안(조호용 연구원/()마이크로바이옴) 농축산물 온라인마케팅 전략(김은경 팀장/()아이니즈컴퍼니)에 대한 발표와 그에 따른 패널토론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포럼에서 패널토론의 좌장을 맡은 윤복근 광운대 경영대학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교수는 전 세계적으로 한층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마이크로바이옴이 건강, 식품, 의약, 환경, 보건, 기후변화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기능 및 영향력이 밝혀지고 있다.”, “영주시와 기업체, 그리고 관련 연구기관이 함께 산업화를 추진해야 할 것라고 밝혔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앞둔 지금, 마이크로바이옴을 우리시 농축산 분야에 접목함으로써 고부가가치 창출이 기대된다.”, “이번 포럼을 계기로 차세대 신성장 동력산업으로 마이크로바이옴 연구단지가 우리 영주시에 유치될수 있도록 관련 기업 관계자분들의 많은 투자와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문화예술회관에서 포럼이 진행되는 동안 야외 행사장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소비심리를 향상시키고자 영주시 우수 농특산물 홍보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구독자 수 180만명을 보유한 유투버 피지컬갤러리김계란씨와 회원 수 160만명을 보유한 일산맘카페의 일산아지매등 유명 인플루언서들이 함께 영주의 특산물인 인삼, 사과, 한우를 홍보하면서 포럼 참석자와 시민들에게 재미있는 볼거리도 제공했다.

영주인터넷뉴스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