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1 10:01

  • 뉴스 > 영주뉴스

‘이석간경험방 학술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영주의국과 이석간경험방의 문화적·역사적 가치 고증

기사입력 2020-09-08 13:1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시(시장 장욱현)8일 제1회의실에서 영주의국에서 활동한 유의 이석간의 식치의서 이석간경험방에 대한 역사적 문화적 가치 고증을 위한 학술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코로나19’와 관련해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발열체크 등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실시된 이날 최종보고회는 영주향토음식위원들과 향토사학자, 관련부서장, 용역수행 기관인 한국한의학연구원 안상우 연구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수행 결과보고와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이석간경험방 학술용역은 조선시대 최초 의국인 영주의국에서 유의로 활동한 이석간의 저서 이석간경험방을 바탕으로 이와 연계한 다양한 연구용역이 수행됐으며, 주요내용은 이석간경험방의 역사적 문화적 가치 고증, 영주의국과 연계한 이석간경험방 발전방향 제시, 영주의국의 역사 및 위치 고증, 관광자원과 연계한 발전 가능한 문화콘텐츠 개발 방안 등을 제시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석간경험방은 조선시대 당시 영주시 식생활과 전통의학이 연관돼 있는 만큼 선비음식과 영주 식문화의 뿌리로 삼을 수 있는 역사적으로 중요한 자료이다.”, “향후 다양한 문화콘텐츠 발굴과 지역음식과 연계한 스토리텔링을 통해 음식관광 활성화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러한 음식관광과 산림치유원, 선비세상 및 원도심관광의 연계를 통해 영주시를 찾는 모든 분들에게 건강한 먹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함으로서 건강한 관광도시 영주의 이미지를 재고할 수 있도록 모두가 함께 노력하자.”고 덧붙였다.

 

영주인터넷방송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