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2 10:16

  • 뉴스 > 영주뉴스

카를로스 빅토르 붕구 가봉대사, 영주시 방문

외교 네트워크 구축과 ‘2022 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홍보

기사입력 2021-04-06 21:1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시는 6일 제2회의실에서 카를로스 빅토르 붕구 가봉대사 일행을 만나 영주시의 문화와 관광에 대한 소개와 내년에 치러질 ‘2022 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국제적 홍보와 적극 참여를 요청했다.

 

 

이날 면담은 엑스포기획단장으로부터 ‘2022 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행사준비 전반에 대한 설명의 시간을 가졌으며, 특히 장욱현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관광객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해 행사를 1년 연기 결정한 이유에 대한 설명과 더욱 완성도 높은 세계인의 축제로 준비할 수 있는 도약의 기회로 삼겠다며 내년에 개최되는 엑스포에 초청의사를 밝혔다.

 

 

또한 이날 대사일행은 시청 방문에 앞서 풍기인삼연구소를 들러 면역력 증진 등에 효과가 있는 풍기인삼의 유래와 특징, 풍기인삼의 탁월한 효능 등 풍기인삼의 우수성에 대해 설명을 듣고 풍기인삼 채굴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카를로스 빅토르 붕구 가봉대사는 주리비아대사, 주스페인대사, 주미국대사 등을 역임한 바 있으며, 현재 주한 아프리카외교단장으로 아프리카공관장들과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는 영향력 있는 외교 전문가이다.

 

 

특히 영주시는 주한가봉대사를 통한 외교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부석사, 소수서원, 선비세상, 엑스포 행사장 등을 연계해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2022 풍기세계인삼엑스포외교관 초청사업에 협력 방안을 모색해 나갈 방침이다.

 

장욱현 시장은 이번 만남을 계기로 풍기인삼을 널리 알리고 주한가봉대사를 통한 지속적 외교 네트워크를 구축해 앞으로 인삼축제 등 지역 대표축제에 국외 관광객 유치와 인삼 수출확대를 통한 국제교류 추진 기반 마련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주인터넷방송 박태완 기자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