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9 09:57

  • 뉴스 > 영주뉴스

코로나19 확진자 폭발적 증가, 철저한 거리두기 필요

장욱현 영주시장, ‘코로나19’ 관련 정례브리핑

기사입력 2021-07-16 13:2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장욱현 영주시장은 16일 오전 10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통해 최근 폭발적인 확진자 발생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정례브리핑을 통해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숙박업소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특별 점검 실시,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지침 의무 강화에 따른 원스크라이크 아웃제의 엄격한 적용, 백신접종의 독려와 선제적 진단검사 장려 등을 통해 지역 내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현재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적용과 경북과 전북을 제외하고 전국적으로 2단계로 상향하는 등 봉쇄없이 할 수 있는 가장 고강도의 조치가 시행되고 있는 만큼 방역에 대해 고삐를 늦출 수 없는 상황임을 강조했다.

 

장욱현 시장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의한 확산에 따라 하루 1600여명에 가까운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지역 내 확산 예방을 위해 수도권 방문자와 방학을 맞아 귀향하는 학생들에게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단 검사를 받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순간의 방심이 지역 내 확산을 야기 시킬 수 있는 만큼 시민 여러분들은 시의 방역활동에 대한 협조를 부탁드리며,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 방역에 철저를 기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영주인터넷방송 박태완 기자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