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9 09:57

  • 뉴스 > 영주뉴스

14일 '코로나19' 2명 확진…누적 143명

추석명절 앞두고 재확산 우려

기사입력 2021-09-14 11:1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시에서 1411시 기준 2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는 총 143명으로 늘었다.

 

영주142~143번 확진자는 코로나19 증상 발현으로 13일 검사 후 14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시는 확진자 가족에 대해 긴급히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밀접 접촉자를 대상으로 자가격리 조치에 들어갔다.

 

시는 현재 추가확진자에 대해 이동동선 및 접촉자가 파악되는 즉시, 차단방역과 검체 의뢰하고 공개할 동선이 있는 경우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영주시 관계자는 추석명절 인구대이동에 따라 코로나19 확산이 우려스러운 상황으로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하다코로나19 증상이 의심되는 경우 동선을 최소화하고 지체없이 진단검사를 받아 추가 감염차단에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보건소 선별진료소는 주말을 포함한 추석 연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며, 적십자병원 선별진료소는 운영하지 않는다. 추석 연휴 선별진료소 관련 문의는 영주시보건소(054)631-4000)으로 하면 된다.

 

영주인터넷방송 박태완 기자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