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20:51

  • 뉴스 > 정치뉴스

박형수 국회의원, 인성교육진흥원 설립·유치 정책토론회 개최

선비의 고장 영주가 인성교육원 설립 최적지 강조

기사입력 2022-11-11 15: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북 영주시는 박형수 국회의원과 함께 11()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국립 인성교육진흥원 설립유치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영주시와 박형수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선비정신실천운동본부(이사장 배용호)가 주관한 이번 토론회는 선비정신확산을 위한 국립인성교육진흥원 설립·유치를 주제로 열렸다.


 



시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혐오 범죄, 반인륜 범죄, 청소년 범죄 등 사회적 문제에 대한 해결방안으로 인성교육과 국립인성교육진흥원 설립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선비의 고장 영주를 국립인성교육진흥원 설립의 최적지로 제안했다.

 

기조강연은 제3회 대한민국 선비대상 수상자인 이배용 초대 국가교육위원장이 맡았다. 이 위원장은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인성교육이라는 주제로 막말하고 무질서하고 서로를 헐뜯는 품격 잃은 사회가 되어가고 있음을 탄식하면서 형식적인 것보다 내면적인 도덕성과 진정성을 가지고 신뢰받고 타인을 배려하는 인간성의 회복을 인성교육의 시대적 과제로 제시했다.

 

주제발표는 홍승신 한국인성교육협회 이사장이 현대사회의 극복과제와 인성교육에 대해, 김덕환 경상국립대학교 교수가 인성교육진흥원 설립의 필요성과 추진 전략에 대해 발제했다.

 

토론자로는 동양대 한국선비연구원의 김장환 원장, 강원대학교 김병희 교수, 영주박약회 김희자 회장, 교육부 인성체육예술교육과 어효진 과장이 나섰다. 어효진 과장은 정부의 인성교육 현황과 과제에 대해 토론을 진행하고, 김희자 회장은 가정, 학교, 사회가 연계한 바른 인성교육 구축방안에 대해, 김병희 교수는 인성교육의 방향과 시행과제에 대해, 김장환 원장은 국립인성교육진흥원 설립유치를 위한 과제를 짚어봤다.

 

토론회를 공동 주최한 박형수 의원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혐오 범죄, 반인륜 범죄, 성폭력 범죄, 청소년 범죄 등 각종 사회적 문제에 대한 근본적 성찰과 해결 방안이 필요하다고 밝히며, 토론회 개최 취지가 인성교육 정책추진을 총괄 집행할 전담 기관으로 국립인성교육진흥원을 설립, 이를 선비의 고장 영주시에 유치하는 것임을 분명히 했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4차 산업혁명을 인간 중심의 혁명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인간적인 삶과 정신을 찾고 지키며, 인간만이 가질 수 있는 공감 능력과 인성에 주목해야 한다는 뜻을 밝히고, “선비도시 영주에서 지역 학생들을 대상으로 인성교육을 실시하는 등 오랜 기간 동안 인성교육에 심혈을 기울여 왔다는 점에서 인성교육진흥원 설립의 적지가 영주라는 점을 강조했다.

 

영주인터넷방송 김승수기자 (ahtsks200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